호주에 설치된 비트코인 금융자동화기기(ATM) 수가 반년 사이 두 배로 증가했습니다.


호주 매체 NullTX는 24일(현지시간) 비트코인 ATM 24대가 6개월 간 호주 전역에 추가 설치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월 평균 4대씩 늘어난 셈으로 이로써 지난해 말까지 24대 미만에 불과하던 그 수가 48대까지 확대됐습니다. 



비트코인 ATM에서는 각 국가 화폐를 비트코인으로 환전할 수 있습니다.


이는 호주 정부 디지털전환부(DTA)에서 대대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입니다. 


지난 2015년 출범한 DTA는 공공결제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DTA는 호주 전역에 비트코인 ATM 500대를 설치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해당 ATM은 핀테크 기업 스타그룹과 디지털엑스가 공동 개발했습니다. 


호주에서는 암호화폐 오프라인 매매가 활성화되고 있으며 앞서 호주 당국은 지난해 7월 비트코인으로 결제 시 부가가치세를 부과하지 않기로 결정했습니다. 


비트코인 ATM 거래에서 발생 가능한 암호화폐 이중과세를 막기 위해서입니다. 


지난 3월에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을 구매 가능한 신문 가판대가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호주 암호화폐 거래 사이트 'Bitcoin.com.au'는 신문가판대 1200여개와 협약을 맺었습니다. 


디지털 환경에 적응하지 못한 사람들도 신문 가판대에서 쉽게 암호화폐를 사고 팔 수 있습니다. 


전 세계 비트코인 ATM 수는 3000대를 넘어섰습니다. 


미국에는 비트코인 ATM이 1795대 설치되어있으며, 이어 캐나다(454대), 영국(127대), 오스트리아(96대), 체코(46대) 스페인(39대) 등 순입니다.


대륙별 비중으로는 북아메리카가 76.82%로 가장 많았습니다. 유럽은 20.89%였으며, 아시아는 1.93%에 그쳤습니다.


아시아에서는 일본이 11대로 그 수가 가장 많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aloomberg

비즈니스 IT 테크놀로지 금융 분야의 유익한 정보를 공유

선물중개업체 블루라인 퓨처스의 빌 바루크(Bill Baruch) 대표가 비트코인 가격 변동성이 상당히 줄었으며 바닥 다지기가 시작될 수 있다고 지난 주 CNBC를 통해 발언했습니다. 


규제, 선물시장의 등장, 거래소 해킹 등의 영향으로 비트코인 가격은 계속 급락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에 대해 바루크 대표는 가격 변동성을 통해 시장 전망을 제시했습니다. 


바루크 대표는 "비트코인의 30일 연환산 변동성은 61%으로 작년 말 150%에 비해 상당히 낮은 수준"이라면서 "현재 매물이 소진되고 있으며 바닥 다지기에 들어갈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


또한 선물계약 시작 시 시장이 보합세를 보인 것은 "자산이 성숙하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큰 발전"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작년 암호화폐 시장은 투기 분위기였습니다. 수익을 놓칠 수 있다는 불안감 때문에 비트코인 가격은 너무 급격히, 빠르게 상승했습니다.


바루크 대표는 "올해의 매도 분위기는 이러한 과잉 열기를 제거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바닥 다지기는 가격이 아니라 하나의 과정"이라며 "가격과 변동성이 현실적일 때 바닥 다지기 과정이 시작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단기적으로 봤을 때 최근 최저가인 6,000달러가 유지되면, 바닥은 구조적으로 더 빨리 생성될 수 있지만 100주간 이동 평균은 4,550달러 가까이 내려가기 때문에 이 선을 지켜봐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한 "상한선을 10,000달러로 보고, 그 수준에서 매도를 조언해왔습니다.


6개월 하락세는 11,300달러까지 유지되며 단기 하락세는 8,500달러를 넘을 때까지 계속될 것으로 본다"고 전했습니다.



▶인기 포스팅


2018/05/07 크립토마이닝팜 재테크 4월 총수익(8개월차) 높은 채굴량!


2018/04/12 4월12일)크립토마이닝팜(cryptominingfarm) 접속 주소변경 도메인변경


2018/03/30 비트코인 채굴 3월 수익 400만원? (크립토마이닝팜)

블로그 이미지

aloomberg

비즈니스 IT 테크놀로지 금융 분야의 유익한 정보를 공유

암호화폐 거래를 지원하는 모바일 앱 로빈후드의 공동 CEO가 비트코인을 저력이 있는 자산이라고 긍정적으로 평가했습니다. 


20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 보도에 따르면 로빈후드의 공동 CEO 블라드 테네브(Vlad Tenev)는 "비트코인은 상당한 저력을 보이고 있다"면서 "비트코인이 끝났다고 생각하는 건 어리석다"고 주장했습니다.


블라드 테네브는 CB인사이트의 '핀테크의 미래(Future of Fintech)' 컨퍼런스 연설에서 "로빈후드가 암호화폐 거래를 지원하자마자 100만 명 이상이 가입했다"며 "비트코인은 굉장한 저력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비트코인 가격 하락에 대해서도 "이전에도 비슷한 양상으로 급락했다"고 낙관적인 입장을 취했습니다.


(Vlad Tenev Robinhood founder CEO)


로빈후드는 일반 대중이 주식을 거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소액금융투자 앱입니다. 


올해 초 수수료 없는 암호화폐 거래를 제공하며 암호화폐 시장에 뛰어들었습니다.


테네브 CEO는 "당시 많은 대형 암호화폐 거래소와 중개업체들이 암호화폐 분야에 대한 오랜 논의를 진행했습니다.


로빈후드는 안정성과 신뢰성에 집중했고, 급증한 고객 요청에 대응할 수 있었다"고 말했습니낟.


현재 로빈후드는 암호화폐로 유입된 투자자들이 기업 전체 시스템으로 들어올 수 있도록 힘쓰고 있습니다. 


테네브 CEO는 "암호화폐와 관련 계좌 개설로 로빈후드에 관심을 가졌던 사람들이 이제 로빈후드 자체 고객으로 자리잡고 있다”면서 "10년 간 시장을 선도하고 싶다"는 의지를 피력했습니다.



기사원문: https://tokenpost.kr/article-3112


블로그 이미지

aloomberg

비즈니스 IT 테크놀로지 금융 분야의 유익한 정보를 공유

비트코인은 지난해 12월 기록한 사상 최고치인 2만달러에서 6월 1일 현재 60% 가량 하락한 7500달러 근방에서 거래되고 있지만 비트코인과 블록체인 기술은 지금까지 없었던 가장 강력한 기술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최근 가상화폐 전문매체인 비트코이니스트는 지난 5월 한 달 동안 제공된 기록 통계를 바탕으로 새로 발견된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네 가지 강점을 소개하면서 비트코인의 미래가 여전히 희망적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비트코이니스트가 꼽은 새로 발견한 비트코인의 네 가지 강점은,


1. 수수료(Fees)

2. 세그윗(SegWit)

3. 해시레이트(Hashrate)

4. 은행(Banks) 등 입니다.

 

먼저 수수료 측면에서는 비트코인 거래 수수료는 최근 7년래 최저치로 떨어진 상태입니다. 현재 거래 수수료는 처음으로 1달러 보다 낮아지면서 심지어 비트코인 캐시 보다 저렴해졌습니다.


향후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거래 속도를 높여 전송 수수료를 낮추는 솔루션인 라이트닝 네트워크(Lighting Network)가 확장돼 바이트 당 1사토시 미만의 수수료가 발생하게 되면 장기적인 거래 수수료는 거의 무시될 정도로 하락될 것으로 보입니다.

 


라이트닝 네트워크와 함께 대중적으로 활용되는 비트코인의 블록체인 시스템 기술인 세그윗도 주목받고 있습니다. 


라이트닝 네트워크의 주류 채택 전에는 비트코인 사용자가 거래 수수료를 낮추고 컨펌 시간을 단축하는 세그윗 기술이 대량으로 채택되고 있었습니다. 이번달 초 비트코이니스트 보도에 따르면 세그윗을 통해 이뤄지는 거래는 거의 40%에 육박합니다.

 

해시레이트는 '암호를 푸는 연산력' 으로 해시파워(Hash Power)라고 불리기 합니다. 쉽게 말해 채굴 능력치를 뜻하며 또, 얼마나 많은 채굴자들이 네트워크에 뛰어 들고 있는지를 나타내는 지표입니다. 최근 각종 소셜 미디어 채널을 통해 공개되며 관심을 끈 비트코인의 해시레이트는 지난 5월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은행권의 변화도 주목해봐야 할 부분입니다. 이번 주 들어 이탈리아의 유로존 이탈 가능성이 제기된 데다 이에 앞서 호주와 뉴질랜드 대출 시장이 정전 사태로 혼란을 겪은 반면 비트코인 네트워크는 2009년 1월 3일부터 줄곧 가동률 99.9923%를 기록 중에 있습니다. 이는 전통 금융기관에 비해 비트코인 네트워크의 안정성이 우위에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며 이에 따라 비트코인의 미래를 낙관적으로 볼 수 있다는 것이다.

 

그렇다면 비트코인이 이전 최고치에 도달하고 그 이상을 기록하려면 어떤 부분이 필요할까?

 

이에 대한 답변으로 지난달 3일(현지시간) 비트코이니스트는 포브스 보도를 인용해 이 같은 질문에 대해 긍정적이라면서 방법도 제시했습니다.

 

포브스는 비트코인이 다시 최고치에 도달하기 위한 요인으로 △현재보다 안전하고 사용자 친화적인 인프라가 구축되어야 할 것 △프로토콜 개선으로 가격이 안정화 될 것 △유동성을 높이기 위한 '큰 손' 기관 투자자들이 유입될 것 △(나스닥 등) 규제된 거래소가 암호화폐 상품을 출시 할 것 △암호화폐 상장지수펀드(ETF) 출시 등을 제시했습니다.

 

크라우드펀드엑스(CrowdfundX)의 다렌 마블(Darren Marble)은 "이런 일이 발생하면 수문이 열리게 되며 새로운 패러다임이 등장한다"며 "그렇게 되면 암호화폐 시가총액은 10억 달러를 초과할 것이며 비트코인은 사상 최고가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기사원문 : http://m.coinreaders.com/1350



블로그 이미지

aloomberg

비즈니스 IT 테크놀로지 금융 분야의 유익한 정보를 공유